교육
교육안내
수강신청
영상공작소
수강생이후활동
교육커뮤니티
교육개설요청
Q&A
> 교육 > 강좌커리큘럼
 
[영상실습]
이수연 감독의 장편 시나리오 창작 워크샵


기간 18년 12월 15일(토) ~ 19년 02월 23일(토) 토
시간 13:00 -17:00 I 4시간*10회
정원
정원 12 명
장소
회의실
수강료 380,000 원
강사 이수연    
 
강좌안내 커리큘럼 강사 수강신청방법
강좌내용
목표

교육내용

-여타 이야기 장르인 문학,희곡과 장편극영화를 위한 시나리오가 어떻게 다른지 영상적 글쓰기의 특징을 이해한다.
-단편영화와 장편영화의 차이점을 이해하고, 장편 시나리오의 이야기 전개 방식을 이해한다.
-장편 시나리오를 쓰기 위해 뼈대를 세우는 과정인 시놉시스와 트리트먼트를 실제로 완성해 본다.
사용장비

- 교육용 LCD 프로젝터 및 음향시설
부탁의 말
-
 
커리큘럼

목표

주요개념

학습내용

필요장비 및 교재

비고

1

오리엔테이션

&

이야기란 무엇인가

이야기의 개념정립

강사소개

수강생 소개(각자의 수강목표)

수업방식 소개

 

 

2

좋은 이야기란 무엇인가?

 

플롯에 대하여

 

 

3

 

문학과 영상적 글쓰기

 

 

영상적 글쓰기와 문학과의 차이/한계/특징

 

수강생 각자의 집필아이템 제출

 

4

단편영화와 장편영화의 차이점.

 

장편 영화의 호흡과 구성.

제출한 아이템에 대한 강사의 피드백과

진행 방향 논의

 

5

장편시나리오1

 

3장 이론이란 무엇인가?

3장 이론을 통한 장편영화의 분석의 실제

 

4장 분량의 시놉시스의 집필 시작.

 

6

장편시나리오2

 

신화적 구조와 장편시나리오

 

이를 통한 장편 영화의 분석의 실제.

4장 분량의 시놉시스 제출.

 

7

시놉시스

 

4페이지 분량의 시놉시스

쓰기의 실제와 발표.

제출된 4장 시놉에 대한 강사의 피드백과

토론.

 

8,

9,

10

트리트먼트

 

20페이지 분량의 트리트먼트

로의 작업진행의 실제와 완성 및 발표.

20 페이지 분량의 트리트먼트 집필 및 제출, 강사의 피드백 및 토론.

 

 
강사소개
 이수연
장편극영화 <해빙> 각본/감독 (2017년 개봉)
장편옴니버스 <가족 시네마> 중 각본/감독 (2012년 개봉)
장편극영화 <4인용 식탁> 각본/감독 (2003년 개봉)
 
수강신청방법
홈페이지 회원가입
수강신청을 하시려면 먼저 홈페이지에서 회원가입을 하셔야 합니다.
온라인 수강신청
미디액트의 교육 프로그램은 원칙적으로 온라인 직접 신청만 가능합니다.
교육 프로그램 리스트에서 원하시는 강좌의 강좌명을 클릭하시면 해당 강좌의 상세 내용을 보실 수 있습니다.
상세내용 페이지의 상단, 혹은 수강신청 리스트에서 강좌를 선택 후 강좌바구니에 담으시거나 ‘신청하기' 버튼을
누르시고 안내에 따라 수강신청을 완료하시면 됩니다.
결제
수강료는 강좌 신청일로부터 3일 이내에 납부해주시면 됩니다.
예를 들어, 12일에 수강신청 하셨으면 15일까지 결제 완료하시면 됩니다.
지정기간까지 별도의 연락 없이 입금이 되지 않으면 수강신청이 자동 취소됩니다.
수강료 결제는 온라인입금과 카드결제가 가능합니다.
대기자로 수강신청이 되었을 경우, 미디액트에서 개별 연락이 가기 전까지는 입금하지 말아주십시오.
수강 가능하신 차례가 되면 개별 연락을 통해 수강의사를 다시 한 번 확인합니다.(대기자란 정원내에 미결제,
수강취소로 인해 정원에 결원이 생겼을 시 강좌를 들을 수 있습니다.)
  • 미디액트소개
  • FAQ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찾아오시는길
  • 서울시 마포구 상암동 1593번지 우리기술빌딩 13층   대표자 : 이상훈   문의 : 02-6323-6300~1   상호명 : 미디액트
  • 이용시간 : 월~일 / 10:00~22:30 (단, 회원들의 시설 이용 예약이 되어 있을 때에는 24시간 개방) 휴관일 : 매월 첫째주 월요일, 신정, 구정, 노동절, 추석 (공간대여 및 장비대여, 반납을 하지 않습니다.) 라이센스 별도의 표시가 없는 한 미디액트가 생산한 저작물은 정보공유라이센스 2.0 : 영리금지.개작금지를 따릅니다.